모바일 114
무료등록

7년 전에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시솽반나풍경명승구

관심도

남:
20%
여:
80%
전체 784위
업종 223위
갱신: 0 7년 전 업데이트
리뷰: 0
댓글: 0
추천: 0
사진: 6 7년 전 업데이트

시솽반나풍경명승구

(西双版纳风景名胜区)

전화 : 0691-00000000
주소 : 中国 云南 景洪 西双版纳国际机场
개요 :

시솽반나는 교통이 아주 편리하다. 운남성 소재지 곤명(昆明)에서 경홍행 뻐스를 이용하거나 항공편을 이용해도 된다.

시솽반나는 교통이 아주 편리하다. 운남성 소재지 곤명(昆明)에서 경홍행 뻐스를 이용하거나 항공편을 이용해도 된다.

시솽반나풍경명승구
복사
景洪 지역 114업체 등록은 아래 운영사에서 대행해 드립니다.
모이자 136-8319-1031 13683191031 moyiza
업체옵션

해당정보가 입력되지 않았습니다. 정보입력 참여하기

위치설명

시솽반나풍경명승구(西双版纳风景名胜区)는 윈난성(云南省) 시솽반나다이족자치주(西双版纳傣族自治州)의 무성한 원시 삼림과 열대우림 풍광으로 이루어진 국가급풍경명승구(1차, 1982)이다.

새로운 정보입력 참여하기

상세설명

--시솽반나풍경명승구(西双版纳风景名胜区 xi shuang ban na feng jing ming sheng qu)


중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숲 12 중 열두번째인 시솽반나(西双版纳)는 진정한 열대림의 세상이다. 무성한 열대림과 들코끼리가 원초적인 아름다움을 자랑하고 아름다운 다이족가무가 이채를 돋운다.

사람들은 운남(云南)관광하면 먼저 옛도시 대리(大理)와 려강(丽江), 고요한 호수 로고호(泸沽湖) 등을 선택하는데 사실 운남관광에서 빼놓을수 없는 명소가 시솽반나이다.

커다란 잎을 떠인 야자수, 그 곁에서 하늘거리는 대나무, 대나무 속의 수상가옥, 모든것을 품은 맑은 물에는 날씬한 몸매의 다이족처녀들이 거꾸로 비껴 아름다운 그림을 그린다. 이 곳이 바로 시솽반나이다.

시솽반나의 열대림속에는 들코끼리가 살아가는 야생곡(野生谷)을 빼놓을수 없다. 인적이 뜸한 곳에는 들코끼리의 발자국이 찍혀있지만 직접 만나기는 하늘의 별따기이다.

케이블카를 타고 야생곡우를 몇번이고 오르내려도 들코끼리의 모습을 보기 힘들고 야생곡의 바닥에 발을 붙이고 "들코끼리가 출몰하오니 주의하시오"라고 씌여진 패쪽에 기대서 아무리 기다려도 들코끼리는 나타나지 않는다.

그래서인지 야생곡의 여기저기에는 나무우에 집을 지어놓았다. 그 집에 며칠씩 묵으면 들코끼리를 볼 확률이 크다고 한다. 원초적인 자연의 일부분인 그런 공간에 몸을 두면 들코끼리를 보지 못한다 해도 도시생활에서 쌓인 로페물이 한꺼번에 날려가 몸과 마음이 가벼워진다.

야생곡에서는 소수민족의 공연이 펼쳐지기도 한다. 다이족을 망라해 원시림속에서 살아온 소수민족들이 각자의 의상을 차려입고 자신들의 악기를 가지고 자신들만의 춤을 춘다.

가무의 주된 내용은 당연히 사랑에 관한것이다. 남자들이 줄지어 온갖 나뭇잎으로 곡을 연주하면서 기량을 겨룬다. 먼저는 한 남자가 버들잎같은 나무잎으로 음악을 연주하고 다음 은행나무잎으로 연주하는 남자가 나서고 그 다음으로는 파초잎으로 연주하는 남자가 나온다. 그러면 파초잎으로 음악을 연주한 남자가 녀인의 사랑을 받게 된다는 가무가 가장 대표적이다.

시솽반나에서는 또 애니족처녀들도 인상깊다. 검정상의에 검정치마를 입은 애니족처녀들은 들코끼리를 길들이는 일을 하거나 피곤한 관광객들의 어깨와 등을 두드려 안마를 해주기도 한다.

전한데 의하면 애니족녀성들은 일하고 돌아온 남편을 안마해주는 습관을 가지고있다고 한다. 처음에 관광객들은 공중장소에서 젊은 녀성의 손길이 몸에 닿는것을 부자연스럽게 생각한다. 하지만 누구라도 시작하면 너도나도 즐거운 마음으로 안마를 받는다.

시솽반나의 원시림속에는 잔도를 깔았다. 잔도가 없이는 온통 나무와 숲으로 울퉁불퉁한 원시림속을 한 발자국도 걸을수 없기때문이다. 그 잔도에 서면 주변이 온통 푸르름으로 덮여 있다.

그 나무들을 자세히 살펴보면 똑 같은 나무는 한 가지도 없이 모두가 다르다. 다른 곳에서는 볼수도 없는, 식물학자가 아니면 이름도 모를 온갖 나무들이 사이좋게 이웃해 있다.

그중 가장 많은 나무가 종려수이다. 곧게 우로 뻗은 가지에 넓은 잎이 달려 남국의 분위기를 연출한다. 시솽반나를 터전으로 하는 다이족들은 최초에 종려수잎에 력사를 기록했다고 한다.

시솽반나에서 유일하게 자신의 문자를 가진 다이족이 패엽종(贝叶棕)이라고 하는 종려수잎에 력사를 기록했다고 해서 다이족의 문화는 패엽문화로도 불리운다.

시솽반나와 가장 가까운 경홍시에는 숙박시설이 아주 잘 되여 있다. 단, 살수절때면 손님이 많아 사전예약이 필수이다. 해마다 다이족의 새해 시작인 4월 중순에 벌어지는 살수절은 서로 물을 뿌리며 행복을 기원하는 사육제이다.

시솽반나의 열대림외에 경홍시에서는 열대식물원도 볼만하다. 중국의 다른 지역에서는 볼수 없는 열대의 식물들이 전부 모여 있기때문이다. 감람의 언제와 용탑도 경홍시의 명소이다.

새로운 정보입력 참여하기

업체이미지 업체에 가보셨어요?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